부동산 Q&A

제목 Re::임대사업자등록 하면 기다리고있는 세금 이렇습니다, 조회 10695
작성자 mcs9900 작성일 2012-02-18 추천 1700
분양가격이 6억원이 넘어면 안됨니다. 해당구청에 분양계약서 갖고가서 문의 하면 당장 안된다고 합니다.아직도 금액(6억원). 면적(149M2)규제하고있어요.서민위하여 적은 원룸만 임대사업하라는 이야기이지요.정말 웃기는나라 아닌가요?비싼옷은 팔면 안되고 서민위하여 낡고 값싼 옷만 팔라는 법을 운영하고있는 나라가 되었습니다.최초 준공하는 주택이나 오피스텔은 공시지가 자체가 분양가격 기준으로 고시되고 주택 임대사업자등록하면 매년 1월중에 사업장 신고 해야 하고 임대사업자에게 부과되는 세금.수수료.부담금 제목만 20개가 됩니다. 참고 하세요.무엇보다도 소득도 없는데..전세주면....임대보증금 자체를 소득으로 보고 소득세 부과를 하겠다는 덫이 기다리고있어요. 엄청난 보유세 폭탄외에 소득세 까지 ...시세의 120%에 전세임대해도 수익을 낼수 없어요. 편안하게 금융권의 4.5% 이자가 훨씬 마음 편하고 세금도 적게 냄니다.산수를 잘하세요.2012년 대한민국 주택에 달아놓은 세금.수수료.부담금 제목,............. 1.취득세....실거래가의 2.3% 2.등록세...실거래가의 각각 2.3%식........... * 취득.등록세 합하여 지금은 취득세로 4.6% 부담이다.  3. 재산세 7월....공시지가 대비 매년 년간 130% 한도내에서 인상 4. 재산세 9월..... *재산세 누진세율 적용, - 3억원(공시지가기준)이상 주택 재산세 부과 기준은 57만원+ 3억초과금액의 1000분의 4...누진세율적용 - 6천만원 주택은 그냥 1000분의 1. 5. 종부세...기존의 토지 와 주택 합한 금액 6억원 넘어면 수백만원 종부세 의료보험료를 내놓아 야 한다 이것도 누진적 세율인데 10억주택 전세 살아도 전혀 세금이 없다. 6. 양도세 최고 세율 38%  7. 다주택자 양도세율 60%...투기꾼으로 분류하여 페너티 성격의 세금중과 제도 이다. 다주택자가 없어면 집없는 서민들 어디서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 도 의문이다. *12/7 대책으로 철페 예정 8. 강남 3구는 부자동네임으로 부자동네에 주택 소유한 죄값으로 징벌적 양도세 10% 추가 부담이다. ....... 9. 주민세: 양도세의 10% 지자체 내놓아야 한다. 10. 양도세 자진신고 감면 10% 철페 하였다. 11 전세보증금에 대한 소득세: 전세보증금은 돌려줄 채무임에도 소득세를 부과2012년 고지서 발송계획. 12. 주택임차료에 대한 소득세 13. 개인재산인 아파트 재건축시 개발부담금 부과 14. 재개발. 재건축시 임대주택건설 의무화로 개인재산 피해 15. 뉴타운.재개발 사업지고 세입자에게 주거이전비 집주인 부담 *4인가족 기준 약 1천5백만원 전세보증금외에 집주인이 세입자게 건네 주어야 한다. 16. 부동산 중개 수수료 0.2-0.9% 17. 이전등기 수수료. 18. 다주택자는 모든 주택.토지.재산 합하여 의료보험료 수십만원 추가 부담 시세의 반값에 전세 임대사업하면서 의료보험료 까지 추가로 내놓아야 하는 실정 19. 주택업체 주택건설시 건축비의 10% 부가세 부담 20. 주택업체 최초 건설준공시 4.6%의 취득세. 등록세 납부, (분양자는 준공후 2개월 이내로 또한번 취득세 부담으로 이중부담)      외국은 무주택자가 월세에 살면서 내집소유가 일생의 소원이다.그런데 우리나라는 내집가진 것이 오히려 짐이 되고 전세 주택이 훨씬 유리하고 년간 수백.수천만원 절약하고 이득을 취할수 있는 구조로 변화 하였다.  10억원 전세살면 애국자이고 3억원 주택 3채 소유하면서 2채 전세주면 투기꾼으로엄청난 세금폭탄 때린것 부터 잘못된것이다.정권이 바뀐지 4년 이 흘렀지만 이러한 법과 제도 정치권과 관료들은 전혀 고칠 생각이 없는것이 현실입니다,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 임대사업자등록 자격에 관한 질문 koolhaas0912 2012.02.17 10979
2 댓글Re::임대사업자등록 하면 기다리고있는.. mcs9900 2012.02.18 10694

본 게시판에 등록된 전문가의 답변은 전문가 개인의 소견으로써, (주)매경닷컴의 공식적인 견해와는 무관하며, (주)매경닷컴과 답변자인 전문가는 어떠한 법적인 책임이나 권한이 없음을 알려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