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매일경제
  • mbn
  • 매경TV
  • 매경이코노미
  • luxmen
  • citylife
  • M-print
  • rayM
뉴스  ·  증권  ·  부동산  ·  비즈&  ·  교육  ·  스타투데이  · 
11월 22일 (수) mk로고   뉴스로고

재테크 qna

부동산 Q&A    금융 Q&A    증권 Q&A

재무설계 | 금융상품 | 기타 | 전체 |

아이콘은 매일경제에서 선임한 전문가의 답변입니다.

작성자 savemoa 아이디  savemoa
작성일 2010-04-21 22:32:09 추   천 659 조   회 7962
제   목 보험에도 참궁합이 있습니다.


본인에게 맞는 보험 궁합이 따로 있다고 합니다.?
여러 보험회사의 수 많은 보험상품들. 고민고민 끝에 나름대로 최고의 상품을 골랐다고 하자. 여기서 끝이 아니다. 그 보험을 어떻게 구성하느냐, 어느 규모로 가입하느냐도 중요한 사항입니다. 좋은 보험이라고 하는 것은 단일 상품들을 비교하여 그 중에 가장 나은 상품을 결정할 수도 있겠지만, 무엇보다도 개인의 생활환경과 사회적 현실을 고려해야 합니다. 본인의 입맛과 체질에 맞아야 하는 것이다. 이런 관점에서 좋은 보험이 되기 위한 4가지 조건을 참고해 보는 것이 좋습니다.


(1) 최소 평균 수명까지 보장 받을 수 있어야 합니다.
연령이 높아지면 보험료도 비쌀 뿐만 아니라 경우에 따라서는 가입이 불가능할 수도 있습니다. 따라서 젊을 때 가입하더라도 80세 만기 이상의 보험상품에 가입해야 합니다. 상해나 교통사고에 관련된 보험은 관계 없지만 질병에 관련된 보험이나 종신보험은 필수적으로 이 점을 확인해야 합니다. 여기서 평균 수명이라 함은 현재의 평균 수명이 아니라 향후의 평균 수명을 말합니다.


(2) 수입 대비 적정한 보험료 수준을 맞추어야 합니다.
아무리 보험이 필수라고 하지만, 가계수입 대비 지출이 너무 많으면 좋지 않다. 보험은 특징상 장기간 유지해야 하기 때문에 초기에 무리한 지출을 할 경우 중도에 유지하기 어려울 수도 있습니다. 과유불급(過猶不及)처럼 중도에 멈추게 될 경우 아예 가입하지 않는 것만도 못하다. 가장 합리적인 보험료 비중은 보통 가계수입 대비 10% 내외 비율이면 좋다. 미혼인 경우 8~10%, 4인 가족인 경우 10~12% 수준이 좋습니다. 무리하게 가입하여 설계사의 수입만 올려주는 무모한 짓은 삼가야 합니다.


(3) 충분한 치료비를 보장 받을 수 있어야 합니다.
9,000원짜리 싼 보험에 가입했다고 좋아할 일이 아니다. 단지 보험료가 싼 게 중요한 것이 아닙니다. 보장 내용이 약하다면 무용지물이나 다름 없다. 보험료가 아무리 싸더라도 암 진단비가 1,000만 원이라면 많이 부족합니다. 최소 3,000만 원 이상은 되어야 합니다. 질병 보험의 경우 이 부분이 매우 중요합니다. 특히 암 치료비는 비용이 많이 들기 때문에 평균 암 치료비를 고려하여 보장금액을 확인해야 합니다. 암 치료비는 종류에 따라 평균 1,000만 원~4,000만 원 정도입니다.


(4) 틈새 치료비도 보장 받을 수 있어야 합니다.
암, 뇌졸중, 급성심근경색증에 대한 진단비가 충분하다고 안심만 할 일이 아니다. 이런 질병 치료는 국가에서 운영하는 국민건강보험을 통해서도 일부 보장 받는다. 그러나 국민건강보험을 통해서도 보장 받지 못하는 질병도 있습니다. MRI, CT, 초음파 진단비 등이 대표적입니다. 이런 비용도 보장 받을 수 있도록 보험을 구성해야 합니다. 민영의료보험이 대표적입니다.


이렇듯 좋은 보험이라는 것은 남들이 추천하는 통상적인 기준이 아니라 개별적인 환경이나 특성에 따라 적절하게 맞춤가입을 해야 한다. 예를 들어 가족 중에 암, 뇌졸중, 당뇨 이력이 있는 경우 이 질병에 대한 보장을 강화해야 합니다. 주로 활동적인 사람인 경우에는 상해, 골절 치료비가 강한 상품에 가입하는 것이 효과적입니다.


 


현재 판매되고 있는 민영의료보험에는 만기 적립금 계산 시 5년마다 의료비특약의 갱신보험료가 적용된 상품과 적용이 안된 상품도 있다. 예를 들어 30세에 가입하면 의료비특약의 보험료가 5,000원인데 35세가 되면 7,000원이 되어 만기 적립금 계산 시 5,000원 대신 7,000원을 적용하여 계산해야 하는데도 불구하고 이를 적용하지 않고 5,000원을 적용한 상품이 있습니다.

이런 상품의 경우 가입 시 보험료가 저렴하지만 보험료가 싼 대신 일정기간 경과 후에는 적립금이 갱신되는 보험료보다 작아지게 되면 보험료를 더 내야 합니다. 따라서 가입시 보험료의 크기는 물론 갱신되는 의료비특약(입원의료비, 통원의료비)의 반영여부를 확인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5) 만일 보험료를 비교한다면 합계보험료는 물론 의료비관련특약의 보험료도 함께 비교해 보는 것이 좋다. 의료비관련특약의 보험료가 적을수록 환급금이 커지기 때문입니다.


1개회사의 상품만 취급하는 보험사보다는 각각의 15개 보험사 의 상품을 모두 무료비교 견적해 주는 보험무료비교사이트가 매우 좋습니다.


 


 


실시간 무료견적 : http://bohummoa.com



         

번 호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 회
1 보험에도 참궁합이 있습니다. savemoa 2010.04.21 7961
2 좋은 글입니다만... honey90 2010.04.23 7466
이전글 : 실비보험이 치과,치질,치매,한방 또한 전 상품으로 보장이 확대
다음글 : 인플레이션, 경제 시스템 붕괴, 화폐 몰락에 대해

나도 한마디!

나도 한마디 남기기!

ID  

인기뉴스
SNS 종합 경제 정치 사회 연예

오늘의 주요뉴스 탭

종합스포츠연예

오늘의 화제핫인사이드해외화제

재테크
증권부동산금융세무창업

2012 대한민국 우수기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