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k

  • 구독신청
검색전체보기
 


독자의견    고객센터    정정보도신청    고충처리인
독자칼럼 /독자투고 / 독자앨범 보내실곳 : opinion@mk.co.kr
문의 : 여론독자부 (02) 2000-2386

신문사 안내전화 : 02)2000-2114

작성자 김현정 작성일 2017-03-15 13:32:31 추천 0 조회 397
제목 <<긴급 취재요청>> 3/15일 국세청앞 집회 있습니다!!!
첨부

호 소 문

안녕하세요? 저희는 “전국 프리랜서 세무사기 대책위”라는 단체입니다.
저희 단체는 보험설계사, 자동차 영업사원, 학원강사, 미용사 등이 함께하고 있습니다.

저희는 유희백이라는 세무사의 사기사건으로 인해 지난 2월부터 전국 3,800여분이 2011년~2015년분 소득에 대한 경비증빙을 소명하라고 요청 받은 상태입니다. 유세무사가 종합소득 신고시 저희가 드린 경비 자료는 무시하고 30~50명의 알바생을 고용하여 소득의 약80%를 경비로 임의 처리하였습니다. 이에 대해 세무서는 저희에게 이에 대한 소명을 하라고 요청한 상황입니다. 미소명시 인당 수천만원에서 수억원까지 세금 폭탄을 맞게 되었습니다.

이에 우리는 세무사로부터 세무사기를 당한 피해자로서 6년전 자료(기 제출완료)까지 소명하라는 처사는 너무 과하다고 판단하고 있으며, 유세무사가 2년전에도 세무사 자격위반으로 경고 받은 것에 대해 의뢰인들에게 주의하라는 통보를 하지 않아서 사태를 더욱 키운 원인을 제공 했다고 생각합니다. 이에 대해 지난 2014.03.03(금) 서울지방국세청에 관계직원과 면담을 하였고, 그날 오후에 250여명이 참석하여 이에 대해 강력히 규탄했습니다.

관련된 보다 자세한 사항은 네이버 카페에 “전국 프리랜서 세무사기 대책위”에 들어가면 이와 관련된 각종 상황을 자세히 알 수 있습니다.
감사드리며, 적극적인 도움과 협조 부탁드립니다.



전국 프리랜서 세무사기 대책위

대표대행 강병선 드림

       



MK 우측 중단 광고 0
이전 배너 다음 배너

분야별 주요뉴스

포토

포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