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면 신문 구독 / 배달 문의 : 02) 2000-2000, service@mk.co.kr
  • 독자칼럼 / 독자투고 보내실 곳 : people@mk.co.kr
  • 문의 : 여론독자부 02) 2000-2386
  • 신문사 / 기자 안내전화 : 02) 2000-2114
글쓰기는 MK회원만이 가능하므로, 비회원께서는 회원가입(무료)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신문 구독, 배달 관련 문의는 신문독자 서비스센터에서 해 주시기 바랍니다.
독자의견 게시글 상세보기
국민들이 정신 차려야 병든 우리의 정치를 고칠 수 있다.
작성자김성진 작성일2022-11-22 18:05:47 추천0 조회186

권오규 전 경제부총리는 특별히 현재는 경제, 안보, 에너지, 보건, 인구 등의 문제들이 한꺼번에 들이닥친 중층적·복합적 위기에 처해 있다”고 했다.

문제는 과연 우리가 이런 위기를 돌파해 낼 처방과 수단을 갖고 있느냐 일 텐데 원로들조차 눈길 잡아끌 처방은 내놓지 못하고 있다.

그만큼 위기 수준이 남다르다는 뜻이라 하겠다. 우리는 이런 중층복합 위기보다 더 심각한 것이 정치 실종의 위기라고 본다.

‘이재명 사법 리스크’와 이태원 참사 등을 둘러싼 여야의 대치로 우리 국회는 제 기능을 상실하고 있다.

연금개혁과 노동개혁 등 중차대한 과제도 한 걸음 내딛지 못하고 있다. 병든 정치를 고치지 않는 한 위기 탈출은 요원한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