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자칼럼 / 독자투고 보내실 곳 : people@mk.co.kr
  • 문의 : 여론독자부 02) 2000-2386
  • 신문사 / 기자 안내전화 : 02) 2000-2114
글쓰기는 MK회원만이 가능하므로, 비회원께서는 회원가입(무료)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신문 구독, 배달 관련 문의는 신문독자 서비스센터에서 해 주시기 바랍니다.
독자의견 게시글 상세보기
ACE치과보험 사은품 미끼로 사기행각(기사제보)
작성자ACEDIE 작성일2017-05-31 15:27:39 추천0 조회1748

ACE손해보험이라고 혹시 아실지 모르겠습니다만, 가수 장윤정 등 유명 연예인을 앞세운 광고로 치과 치료시 보상을 해준다고 하는 치과보험으로 유명합니다. 케이블티비에 수시로 광고가 등장하여 상담만 해도 사은품을 증정한다며 계절별로 소비자가 혹할만한 상품들을 내놓습니다. 캠핑 가기좋은 계절에는 해먹세트, 여름에는 선풍기, 겨울에는 온열기 등 각종 사은품을 가입하지 않고 전화 상담만 해도 무조건 준다고 상담이나 받아보라며 상품보다는 사은품으로 소비자를 유혹하곤 합니다. 물론 이런 미끼 사은품은 상담을 받은 고객에게 택배로 보내지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그러나 일단 전화상담을 받으면 가입을 하지 않고는 못배기게 또다른 미끼를 걸어두는 것입니다. 더 큰 사은품을 내세우며 오늘까지 가입한 고객에 한해서 제공한다고 말이죠.
저는 이 미끼에 걸렸습니다. 캠핑용 해먹이 필요하던 차에 티비광고에 나오는 상담만 받아도 해먹을 준다는 이야기에 속는셈치고 상담만 받아보자고 생각하여 전화를 하게 된 것입니다. 상담 후 저는 바로 가입을 하게 됩니다. 바로 오늘가입한 고객에 한해서 해먹은 물론이고 "독일제 로봇청소기"를 제공한다고 하며 현혹하였기 때문입니다.  몇개월 가입하였다가 해약해버리면 어찌하려고 그렇게 선물을 주는 것인지 믿을수없다는 제 질문에 유지하는 고객들이 많기때문에 상관없다는 답변이 돌아왔습니다. 그러면서 물론 치과보험에 대한 이점도 빼놓지 않고 설명하였고 2015년 5월 15일에 상담과 동시에 덜컥 가입을 하고 말았습니다.

그 이후 일주일 정도가 지나서 해먹이 택배로 도착하였습니다. 하지만 한달을 기다려도 약속했던 로봇청소기는 오지 않았고 전화를 해서 물어봤더니 상담하신분들 드리는 선물하고는 별도로 따로 가기 때문에 시간이 좀 걸린다는 답변이 돌아왔습니다. 사실 로봇청소기 하나쯤 있었으면 하고 있었긴 하나 궂이 없다고해서 어떻게 되는 물건도 아닌지라 그냥 아무생각도 없이 몇달을 오겠거니하고 지나갔습니다.  그러나 1년이 다되가도 준다던 로봇청소기는 보낼 생각도 하지 않기에 상담원에게 확인해 달라고 얘기를 하였고 이야기의 진전이 없어 가입당시에 통화했던 통화내역을 확인해달라고 하였지만 돌아오는 대답은 없었습니다. 화도 났지만 생업에 바쁘던 저는 또 연락이 오겠거니 하고 기다리렸지만 귀찮음 반, 포기 반 심정으로 내버려 두고 있었습니다.
2년이 가까이 다되가도 보내주겠다던 물건을 보내기는 커녕 연락도 오지않자 이건 고객을 상대로 기만하는 행위인지 나를 놀리는 행위인지 사기를 당한것과 다름 없다는 생각이들어 더이상 가만히 있어서는 안되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4월 27일에 다시 ACE손해보험에 전화를 해서 해당 내용을 이야기 하였고 몇차례 전화가 오고 갔으나 답벼은 없었고 담당자가 확인하는데 시간이 걸린다는 내용의 회신만을 한 후 5월 초에 연휴가 있어서 빠른 답변을 줄 수 없으니 조금만 기다려주면 최대한 빠르게 답변하곘다는 내용 이었습니다.
그러나 5월 31일인 오늘까지 그 이후로 단 한통의 연락도 없었으며 다시한번 참고 참으며 전화를 직접 걸었으나 다시 담당자가 확인 후에 연락을 주겠다는 대답 뿐이었습니다.
이러한 미끼상품으로 가입을 시키고 고객을 기만하는 행위가 과연 나 한명에서 그쳤을것인가를 생각했을때 다른 피해자도 있지 않을까, 다른 피해자가 없더라도 이러한 사기행각을 두고만 봐서는 안될것 같아서 기사를 제보합니다.
저는  변호사를 선임하여 소송을 제기하고 소보원에 문제를 제기할 것입니다. 부디 보험회사의 고객을 상대로한 사기행각에 또다른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기사화 해 주실것을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