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자칼럼 / 독자투고 보내실 곳 : people@mk.co.kr
  • 문의 : 여론독자부 02) 2000-2386
  • 신문사 / 기자 안내전화 : 02) 2000-2114
글쓰기는 MK회원만이 가능하므로, 비회원께서는 회원가입(무료)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신문 구독, 배달 관련 문의는 신문독자 서비스센터에서 해 주시기 바랍니다.
독자의견 게시글 상세보기
세금폭탄 때리는 부동산 정책...정권 붕괴 속도가 빨라질것입니다.
작성자아기여우 작성일2019-03-18 18:50:51 추천0 조회2240

언론기사 제목 "北 이슈 약발 다했다"···文지지율 최저, 추경 만지작



촛불은 이미 1년전에 꺼졌는데 아직도 촛불세력 믿고 국민혈세로 현찰 마구 뿌리고.

전정권 복수에 올인하고 경제는 나몰라라. 김정은 대변인 노릇이나 하고

아이고 ~ 돌디이 정객들! 대깨문들 ! 하루발리 문재인은 하야 하는것이 국민을 위하는 길인데

살고 있는 주택에 엄청난 보유세 폭탄 7월 9월.(재산세) 12월(종부세) 이런 세금폭탄 맞어면 가만있을 국민들 어디 있겠는지? 노무현정권 시절 종부세 신설하고 누가 6억원 이상의 고가주택에 거주하라고 했나 하고 세금폭탄 무서우면 팔고 분당으로 가면 될것 아녀 악담했습니다. 다음 대선에서 정동영과 이명박이 붙어서 MB선거캠프에서 약 150만표 차이로 승리한다는 보고를 ~~~ 그런데 막상 까놓고 보니 무려 531만표 차이로 대승 넘~ 놀랐다는것 아녀요. 이것이 재산세 누진세율 양도세 중과(66%) 종부세 폭탄 때린 결과 입니다. 문정부도 집값 올랐으니 세금더 내놓아~~ 왕이 백성에게 지시하는듯한 폭압정책은 결과적으로 세금폭탄 맞은 국민들이 가만 있을리 없습니다 세금폭탄 정책은 점점 붕괴속도가 빨라질것입니다.

주택이라는것은 국민이면 모두가 한채식 임대이던 자가이던 소유해야 살아갈수 있는 기본권리에 속하는 상품입니다. 필수품이죠. 살고있는 주택에 소득이 발생치 않고 수선비만 매년 소요되는데 년봉의 1-2개월치를 보유한 죄값으로 내놓아라~~ 발상자체가 잘못된것이고 상품자체 성격을 파악못하고 가격이 올랐잖아~~가 이유인데

좌파 돌디이 정객,운동권.주사파 정객들은 상품의 근본적 성격을 이해 하지않을려고 하고 주택에 대한 국민들의 필수품인지를 알려고도 안하는게 정권 붕괴의 단초를 만들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