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자칼럼 / 독자투고 보내실 곳 : people@mk.co.kr
  • 문의 : 여론독자부 02) 2000-2386
  • 신문사 / 기자 안내전화 : 02) 2000-2114
글쓰기는 MK회원만이 가능하므로, 비회원께서는 회원가입(무료)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신문 구독, 배달 관련 문의는 신문독자 서비스센터에서 해 주시기 바랍니다.
독자의견 게시글 상세보기
이거 만들고 나라 안망하면 내가 목을 내놓겠습니다. #############
작성자조상록 작성일2005-12-23 08:11:48 추천24 조회261

[한의학 대학원 만든다 .. 정부, 4년제로

정부가 한의학전문대학원 설립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없애야 할 항문을 더 번성시켜!



또라이 나라. 대한민국. 아니 소한민국.





# 중국 은남근 교수의 글:



만일 구체적인 오행설을 예로 들면서 중국문화가 현대화, 세계화되어야 하기 때문에 오행설도 현대화, 세계화되어야 한다고 주장한다면 그것은 커다란 착오이다.

오행생극설은 날조된 것으로 과학은 이를 부정할 수 있을 뿐 결코 충실하게 할 수 없으니, 그 과학화를 어디에서 말할 수 있겠는가?



(중략)



간단하게 말하면 오행학설은 이론상으로 황당한 것이며 실천적으로 통용되지 않는 것이니 신기하게 적중하는 것, 그것이 오행설을 믿을만한 것임을 증명해주지 못한다.



옛사람(중국인)은 고대를 숭배했으나 우리는 그럴 필요가 없다!



옛사람들의 실험에 대한 경시('군자는 입으로 일하지 손으로 일하지 않는다')는 우리에게 거울이 된다.



오행설을 이용하여 산명하는 것은 남을 속이는 수작에 불과할 뿐이다.





* 참고서적: 허준이 죽어야 나라가 산다(유용상 저, 군자출판사. 페이지 38-43)







# 즉 대변을 과학화하면 밥이 되는게 아니고, 대변 비빔밥이 된단 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