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독자칼럼 / 독자투고 보내실 곳 : people@mk.co.kr
  • 문의 : 여론독자부 02) 2000-2386
  • 신문사 / 기자 안내전화 : 02) 2000-2114
글쓰기는 MK회원만이 가능하므로, 비회원께서는 회원가입(무료)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신문 구독, 배달 관련 문의는 신문독자 서비스센터에서 해 주시기 바랍니다.
독자의견 게시글 상세보기
경영우언[寓言]-(163)말 감정사의 재운(財運)
작성자안개 작성일2005-12-27 09:03:41 추천27 조회233

중국 고대의 유명한 말 감정사인 백락(伯樂)이 두 사람에게 말 감별하는 기술을 가르쳤다. 먼저 그는 자기가 미워하는 사람에게 천리마를 감별하는 기술을 가르쳤다. 그리고 자기가 총애하는 사람에게는 보통 말들의 우열을 가리는 기술을 가르쳤다.

천리마는 좀체 보기 어려운 영물이다. 그래서 그의 기술은 소용 닿는 일이 그리 많지 않았다. 그러나 보통 말들은 매일 매매가 이루어지는 것이어서 이 말들을 감정하는 사람은 많은 돈을 벌게 되었다.

천리마를 가리는 기술은 귀한 재주로되 보통 말들을 가리는 데는 아무런 소용이 없다. 마찬가지로 희귀하고 높은 수준의 일을 판단하는 기준으로 보편적인 일들을 판단하려고 하면 미혹되기 쉬워 정확한 판단을 내릴 수 없게 된다.



기업의 경영활동이 결국 고객과 소비자들을 대상으로 한다는 측면에서 이와 관련한 경영자의 의사결정은 대중들의 입장과 상식을 고려하는 수준에서 이루어져야 한다.
아울러 새로운 영업아이템의 선정도 대중들의 일상생활과 관련된 것이어야 안정적인 수요를 창출할 수 있다. 오늘날 세계적인 다국적기업으로 성장한 대기업들의 영업항목이 대부분 식음료를 위주로 한 의식주와 관련된 것임을 주목할 필요가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