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면 신문 구독 / 배달 문의 : 02) 2000-2000, service@mk.co.kr
  • 독자칼럼 / 독자투고 보내실 곳 : people@mk.co.kr
  • 문의 : 여론독자부 02) 2000-2386
  • 신문사 / 기자 안내전화 : 02) 2000-2114
글쓰기는 MK회원만이 가능하므로, 비회원께서는 회원가입(무료)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신문 구독, 배달 관련 문의는 신문독자 서비스센터에서 해 주시기 바랍니다.
독자의견 게시글 상세보기
정치보복을 하면 나라가 좋아진다고 생각하나?
작성자김성진 작성일2022-09-05 14:59:56 추천0 조회604

김대중 대통령은 한이 많은 정치인으로서 네 번의 죽을 고비를 넘겼고, 오랜 시간 투옥과 가택연금을 당했음은 물론 지지하는 지역의 사람들이 자기나라 군인들에게 죽임을 당하는 일도 겪었고 빨갱이라는 덧칠 때문에 세 번이나 대통령선거에서 떨어졌었던 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김대중대통령은 자기를 갖은 고통과 몇 번이나 죽이려 까지 했던 보다 악랄한 독재행위를 자행했던 인간을 용서하므로 서 제명에 살다 죽게 하였음은 물론 그 어떤 고통도 주지 않았다는 사실로 세계로부터 인정받아 평화 노벨상까지 받았다는 사실을 우리국민들은 기억하고 있는 것이다.

우리 윤석열대통령은 문재인대통과 민주당 정치인들에게 무슨 원한이 그리 많아 법조항을 들먹이며 정치보복에 혈안이 되어 있냐는 것이다.

우리 윤대통령은 문재인대통령으로부터 은덕을 입어 오늘에 이루게 된 사람이 어떻게 문재인 대통령을 배신할 수 있었으며 배신까지는 그렇다 치더라도 어떻게 정치보복에 까지 혈안이 되어 있냐는 것이다.

국민들이 우리 윤대통령의 인간성을 어떻게 생각하고 있을지에 대한 생각을 대통령을 보좌하는 국민의힘의 정치인들은 생각을 해 보았는지 묻고 싶다는 사실이다.

정치보복의 에너지를 지금 경제 난국의 해소에 치중하여 준다면 윤석열정권과 국민의힘에 무언가 보탬이 되어 주리라 확신된다는 사실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