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 올해 증시 28일 폐장…배당락일 27일 2018.12.27
올해 주식시장이 오는 28일 거래를 끝으로 폐장한다. 내년 첫 거래일인 1월 2일에는 개장 시간이 1시간 늦춰진다.

한국거래소는 이달 31일을 연말 휴장일로 지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이에 따라 유가증권시장, 코스닥시장, 코넥스시장 등을 포함한 증권시장, 파생상품시장은 28일까지만 운영된다.
31일은 결제일에서도 제외된다. 다만 장외파생상품 중앙청산소(CCP) 청산의 경우 연말 휴장일 없이 정상 운영된다.

12월 결산법인의 올해 배당락일은 27일이다. 투자자가 26일까지 주식을 매수하면 12월 결산 상장법인의 배당을 받을 수 있다.

내년 첫 거래일인 1월 2일 유가증권·코스닥·코넥스시장의 정규장 개장 시간은 기존보다 1시간 늦은 오전 10시로 변경된다.

장 종료 시각은 평소처럼 오후 3시 30분이다.

장 개시 전 시간 외 시장은 오전 8시 30분∼9시 30분이며 장 종료 후 시간외시장은 현행과 마찬가지로 오후 3시 40분∼오후 6시다.

내년 1월 2일 지수 및 국채 선물·옵션 등 파생상품시장도 오전 10시에 개장한다.

다만 파생상품시장 중 돈육선물(오전 10시 15분∼오후 3시 45분)과 시카고상품거래소(CME) 연계 코스피200선물 및 미국 달러선물 시장(오후 6시∼다음날 오전 5시)의 운영 시간은 종전과 같다.

[연합뉴스]

  2019년 주식시장 2일 오전 10시 개장
  코스피·코스닥 상장사 2018년 3분기 실적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