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면 신문 구독 / 배달 문의 : 02) 2000-2000, service@mk.co.kr
  • 독자칼럼 / 독자투고 보내실 곳 : people@mk.co.kr
  • 문의 : 여론독자부 02) 2000-2386
  • 신문사 / 기자 안내전화 : 02) 2000-2114
글쓰기는 MK회원만이 가능하므로, 비회원께서는 회원가입(무료)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신문 구독, 배달 관련 문의는 신문독자 서비스센터에서 해 주시기 바랍니다.
독자의견 게시글 상세보기
국가 안보는 말로 해서 해결되는 문제가 아니다.
작성자김성진 작성일2023-05-31 11:25:39 추천0 조회685

대통령실은 31일 북한이 남쪽으로 우주 발사체를 발사하였다고 발표하자 안보 상황점검 회의를 개최했다고 하나 사실은 이 물체가 인공위성인지 공격형 미사일인지 확실치 않다는 사실이다.

이에 따라 "오늘 6시 32분 서울지역에 경계경보를 발령했지만, 행정안전부는 뒤이어 "06:41 서울특별시에서 발령한 경계경보는 오 발령 사항임을 알려드림"이라는 문자를 보냈다.

이와 같은 부정확한 정보 그리고 우왕좌왕하는 정부의 태도로 유사시 북한에 대해 선제공격을 하겠다는 말 믿을 수 있겠냐는 것이다.

그리고 북한의 발사체가 오전6시 32분경이었는데 뉴스에 의하면 오전 7시38분 경에 nsc를 소집할 계획이라고 방송에 나오니 어떻게 우리의 안보에 대하여 윤석열 정부를 믿을 수 있겠냐는 것이다.